플레이어로드 ...

심판은 85시에 경기 종료 휘파람을 불고 있다.′

2022년 1월 12일 수요일, 아프리카 네이션스컵 중 (CAN 2021), 튀니지-말리 주심 Janny Sikazwe, 85분 휘슬. 자신의 실수를 깨닫고, 심판은 경기를 계속했다, 그러나 나는 중단을 고려하지 않고 90분 몇 초 전에 다시 경기를 일찍 종료했습니다.. Σε εκέινο το σημείο του αγώνα προηγούταν το Μάλι με 1-0. 30 λεπτά μετά λίγο έλειψε να ξαναρχίσει το ματς, 그러나 화난 튀니지 사람들은 라커룸에 남아.

회신을 남겨주

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